WHIZNOMICS editorial summary

2017년 12월에 IMF가 세계경제 전망 보고서를 발표했다. 매년 10월 보고서는 IMF-World Bank 연차 총회를 앞두고 내년 세계경제가 어떻게 움직일 것인가를 알 수 있기 때문에 관심이 높았다. 특히 올 들어 북핵 리스크, 중국의 사드배치,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 등 나라 안팎으로 어려움이 많았던 한국 경제를 어떻게 수정 전망했기 때문에 관심이 높았던 보고서이다.
그 내용은 먼저 추석 연휴 이후 연이은 한국 경제 낭보, 코스피 지수 39p 상승, 2430대 재회복, 특히 외국인이 8100억원 넘게 순매수, 내년에도 세계와 한국경제 회복세 지속 될 것이란 전망이다. 특히 동 보고서에서 세계 경제는 지난 7월 전망치보다 상향 조정해서, 올해는 3.6%, 내년은 3.7%로 보고되었다. 경기순환 상 작년 2Q 이후 회복세 지속되는 가운데, 불확실한 변수 많으나 교역증가와 성장촉진될 것으로 전망했다.

특히 동보고서는 올들어 선진국 경제전망이 처음 상향 조정되었는데, 그 성장률을 보면 선진권과 신흥국 모두 상향되었다. 선진권의 개별 국가별 경제는 전체, 7월 2.0->10월 2.2%, 내년 1.9->2.0%로 조정되었다.

In December 2017, the IMF released its World Economic Outlook report. Each year’s October report is of great interest, as the IMF-World Bank Annual Meeting will be able to see how the global economy will move next year. Especially in the face of the North Korean nuclear crisis this year, China’s Sad deployment, Ms. Park Geun-hye impeached, this report was of high interest.
First, after the Chuseok holidays, the KOSPI index is expected to rise by 39p, followed by the recovery of 2430s, and net buying by foreigners of more than 810billion won. In particular, in the report, the global economy is upgraded from the July forecast. It was reported as 3.6% this year and 3.7% next year. The economic cycle continued to recover after 2Q08, with uncertain variables expected to boost trade growth and growth.

In particular, the report has been revised upward for the first time in advanced economies this year. Both the advanced and emerging economies have been upgraded. The economies of the advanced countries were adjusted to 2.2% in July, 2.0% in October, and 2.0% in the next year.

[선진국 2018년 경제 성장 전망치]

[Prospects for economic growth in advanced economies in 2018]

선진국 경제 전망에 있어서 특징이라면 미국 경제가 정상을 찾아갈 것이라는 점과 유로 경제 회복세가 더 강해질 것으로 본 것이다. 예를 들면, 하향 조정하던 미국경제 성장률 상향 선회하는 한편 유로 경제도 수정 전망 때마다 성장률 상향되었다. 성장 전망의 주요 요인은 잇달았던 정치일정이 잘 마무리된 것이다. 그러나 영국의 브렉시트, 카탈루아 독립, 독일 연정이 여전히 변수로 남아 있다.
한편 동 보고서 전망에서 신흥국 성장률에서도 많은 변화가 있다. 이 중 브라질과 러시아 경제 회복세가 가장 두드러진다. 신흥국 전망치는 7월 4.6->10월 4.6%, 내년 4.8->4.9%로 전망된다.

If we are characterized by the economic prospects of developed countries, we think that the US economy will go to the top and the recovery of the euro economy will become stronger. For example, while the downward revision of the US economic growth rate has been upwardly revised, the Eurozone economy has also been upgraded every time it is revised. The main factor behind the growth prospects is that the successive political schedule has been completed. However, Britain’s Brecksheets, Catalonia’s independence, and Germany’s coalition still remain variables.
Meanwhile, the prospects for this report have changed a lot in emerging economies. Among them, the Brazilian and Russian economic recovery is the most prominent. Prospects for emerging economies are projected at 4.6% in October, 4.8% in July, and 4.8% in October.

[신흥국 2018년 경제 성장 전망치]

[Economic growth forecast for emerging countries 2018]

최근 들어 주요 예측기관들이 한국경제 성장률을 속속 상향 조정하는 가운데 IMF도 어떻게 조정할 관심사였다. 동 보고서는 작년 10월 이후 한국 경제 전망치 우여곡절을 겪었다. 예를 들면, 3월 수정치를 보면 올해 3.0->2.6%, 내년 3.1->2.8%로 하향 조정했다. 4월에는 수정 전망하여 올해 성장률만 0.1%p 상향 조정했다. 이어 7월 수정 전망에서 한국 경제가 포함되지 않았고, 10월 전망에는 4월 2.7->3.0%, 내년 2.8->3.0%로 상향 조정되었다.

In recent years, major forecasting institutions have been raising interest rates on how to adjust the IMF as Korea’s economic growth rate continues to rise. The report has experienced a sharp decline in the Korean economy since October last year. For example, in March, revised down from 3.0 to 2.6 percent this year and 3.1 to 2.8 percent next year. We revised up this year’s growth rate by 0.1% p. The Korean economy was not included in the revised forecast for July, and the October outlook is expected to be 3.0% in April, 2.8% in March, and 3.0% Respectively.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