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화장품 연구·개발·생산(ODM) 전문회사 코스맥스(회장 이경수)가 글로벌 사회공헌의 일환으로 미얀마 현지 1위 고객사인 벨라(Bella)와 지역 자선단체인 PANN THEE와 함께 총 20만 달러를 투자해 초등학교를 건립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에는 미얀마의 대표적인 상업도시인 양곤 지역에서 20km 떨어진 탄린 지역에 이경수 코스맥스그룹 회장을 비롯해 조 라트 PANN THEE 대표, 웨이 팃 르윈ABC뷰티그룹 대표를 비롯해 미얀마 정부 관계자 및 현지 주민 1000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성황리에 진행됐다.
이경수 코스맥스그룹 회장은 “인재를 양성하는 일이 부강한 나라로 도약할 수 있는 유일한 길이며 지속적으로 아이들의 꿈을 지원할 것”이라고 말하며 “앞으로도 현지 화장품 1위사인 벨라와 함께 미얀마의 뷰티 산업 성장과 함께 할 것이며 코스맥스가 제조한 화장품을 미얀마 국민들이 값싸고 질 좋은 화장품을 사용함으로써 자신감을 얻게 되는 모습을 보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Cosmax, a global cosmetics research, development and production (ODM) company, invested a total of 200,000 dollars with Bella, Myanmar’s first customer, and PANN THEE, a local charity, as part of its global social contribution. Elementary school.
The event was attended by Lee Kyung-su, the chairman of the Cosmax Group, Lee Jong-su, CEO of PANN THEE, and Mr. Wei Leng Wynn ABC Beauty Group, as well as officials from Myanmar government and about 1,000 local residents participating in the Tang Rin area, 20km away from Yangon, the representative commercial city of Myanmar. It went on.
Kyung-su Kim, President of Cosmax Group, said, “Cultivating human resources is the only way to make a leap into a wealthy country and we will continue to support children’s dreams.” With our beloved first- I would like to see the cosmetics manufactured by Cosmax and the people of Myanmar gain confidence by using cheap and high quality cosmetics. “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