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20 기술동향과 기업의 혁신과제 고려대 공과대학원 주영섭 석좌교수

0
73

이번 호에서는 기업, 대학, 정부 등 산학연관을 두루 섭렵한 경력의 경제 전문가인 주영섭 교수가 매년 CES를 참관해온 시각으로 정리한 올해 CES 2020의 혁신 제품 및 기술 동향을 요약하고 이러한 새로운 변화에 대한 우리 기업들의 대응 방향을 제시한다.
Editor’s Note: This issue summarizes CES 2020’s trends of innovative products and technologies, from the perspective of Professor Young-Sup Joo, an industrial expert with a widespread career in industry, academia, and government, followed by his advices on the strategic direction to which Korean companies need to respond.

매년 CES에 참관하는 주영섭 교수는 주관사 CTA 게리 샤피로 회장과 2020년의 기술동향과 CES이슈에 대해 폭넓은 대화를 나누었다

매년 새해 벽두에 미국 라스베가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기술전시회 CES는 ICT 및 자동차 기업뿐만 아니라 세계 모든 기업들에 새로운 기술 및 제품 방향을 제시해왔다. 올해 CES 2020도 전 세계 160여 개국에서 4,500여 개 기업, 18만여 명의 관람객이 찾아 역대 최대 규모로 열렸다. CES 주관사인 CTA는 이번 CES 2020을 준비하면서 2020년 한 해보다는 2020년대 새로운 10년의 기술추세를 전망하기 위하여 자체 리서치 팀을 구성하여 심도 있는 연구를 해왔다. 그 결과, CTA는 2020년대를 ‘데이터의 시대’라고 정의하고 이를 가능하게 하는 AI(인공지능), 5G(5세대) 통신 등 관련 기술을 중심으로 미래 기술추세를 전망하였다. 필자는 이러한 맥락에서 제시된 CES 2020의 기술전망과 이에 대응하기 위한 비즈니스 모델 혁신 등 우리 기업들의 대응 방향을 정리하여 기업들의 경영활동에 필요한 정보와 팁을 제공한다.

CES, the world’s largest technology exhibition held in Las Vegas, USA at the beginning of the new year every year, has provided new technology and product directions to all kinds of companies in the world as well as ICT and automobile companies. This year, CES 2020 was also the largest ever, attracting 4,500 companies and 180,000 visitors from over 160 countries around the world. In preparation for CES 2020, CTA, the organizer of CES, has been conducting in-depth research by setting up its own research team to forecast a new 10-year technological trend of the 2020s rather than the year 2020 only. As a result, CTA defined the 2020s as the ‘age of data’ and presented the future technological trend, mainly centered around AI (artificial intelligence) and 5G (5th generation) communication technologies. In this context, the author intends to provide Korean companies with information and tips necessary for their management activities by presenting the strategic directions to be taken by Korean companies, such as the technological outlook of CES 2020 and business model innovation corresponding to this.

CES 2020년 주요 참가기업인 삼성전자 올레드 부스에서

‘데이터’,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의 근간

2020년대를 집약하는 ‘데이터의 시대’는 무엇을 말하는가? 2010년대 시작된 4차 산업혁명의 핵심은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이고,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의 핵심은 데이터이다. AI와 컴퓨팅 역량의 비약적 발전으로 실시간 빅데이터 처리가 가능해지면서 비즈니스 모델도 대변화가 일어나고 있다. 지난 산업혁명을 통하여 자동화 중심의 대량 생산소비가 비즈니스 모델의 근간이었다면, 4차 산업혁명은 AI, 빅데이터, IOT, 5G 등 기술혁신을 통하여 개인화 및 맞춤화 생산소비로 비즈니스 모델을 변화시키고 있다. 즉, 개인화 등 제품 혁신, 제품의 서비스화, 디지털 플랫폼 등 다양한 데이터 기반 비즈니스 모델 혁신이 이루어지고 있다. 이러한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에 적합한 제조 시스템 혁신이 스마트공장 중심으로 진전되고 있고 이 또한 데이터가 핵심이다. CES 2020은 이제 데이터가 경쟁력이 되는 ‘데이터의 시대’의 시작을 제시했다.

여기서 ‘데이터 시대’를 만드는 주요 동인을 살펴보자. 인터넷 시대에 데이터의 원천은 사물인터넷(IOT, Internet of Things)이다. 2020년대에는 IOT의 연결이 5G를 통하여 초연결로 발전하며 엄청난 규모의 실시간 빅데이터가 생성수집되었다. 이를 AI가 실시간 분석하여 결과를 만드는 사물인텔리전스(IOT, Intelligence of Things) 시대가 된다. 연결에 지능을 더하는 사물인텔리전스를 통해 스마트 홈, 스마트 모빌리티, 스마트 공장, 스마트 시티 등 스마트 시대, 스마트 사회가 구현될 것이다. CES 2020의 핵심 메시지이다.

‘Data’, the foundation of a new business model

What is the ‘data age’ that represents 2020s? Digital transformation is the key to the 4th industrial revolution that began in the early 2010s and data is the key to digital transformation. With the rapid development of AI and computing capabilities, real-time big data processing has become possible, and business models are undergoing major changes. While the mass production and consumption based on automation was the basis of the business model in the past industrial revolution, the 4th industrial revolution is changing the business model through personalized and customized production and consumption by means of technological innovations such as AI, big data, IOT, and 5G. In other words, various data-based business model innovations, including product innovation such as personalization, product servitization, and digital platform, are being deployed. Manufacturing system innovation suitable for those new business models is progressing around smart factories, and data is also crucial to it. CES 2020 marked the beginning of the ‘data age’ where data will be the source of the competitiveness.

Let’s take a look at the main drivers of the ‘data age’. In the Internet age, the source of data is the IOT(Internet of Things). In the 2020s, connection made by the IOT will evolve into hyper- connection through 5G, and a huge amount of real-time big data will be generated and collected. Then AI will analyze them in real time to create expected results, and this will lead to the era of the new IOT(Intelligence of Things). Through the Intelligence of Things which adds intelligence to connection, a smart era or smart society such as a smart home, smart mobility, a smart factory, and a smart city will be realized. This is the key message of CES 2020.

LG Rollable TV

Neon Digital Avatar

‘AI Everywhere’, AI가 홈, 산업과 사회를 바꾼다

CES 2020에서 가장 주목 받은 기술추세는 AI의 소비자 제품 적용 확산이다. 사실상 전 제품 및 서비스에 AI가 적용될 전망이다. ‘데이터의 시대’에 사물인텔리전스 기술로 다양한 빅데이터를 AI가 실시간 처리분석하여 새로운 제품 및 서비스를 제시할 것이다. 구체적으로 AI 기술로 음성안면사물 인식과 실시간 데이터 처리분석을 통하여 새로운 가치를 만들어 내게 된다. 이러한 추세는 TV, 스마트폰, 자동차 등 기술 제품은 물론이고 우리 일상에서 사용하는 모든 제품에 적용되고 있다. 삼성전자는 8K QLED TV, 마이크로 LED TV ‘더 월’, LG전자는 8K OLED TV와 롤러블 TV 등 독보적 기술로 가전시장을 주도한 반면, 여전히 아마존과 구글이 알렉사와 구글어시스턴트 기반의 AI 비서를 소비자 접점으로 스마트홈 데이터 시장을 주도하고 있다. 이에 삼성전자는 미국 R&D법인 주도로 인공인간 ‘네온’을 소개하고, 애플은 시리와 프라이버시 기술을 무기로 들고 나오며 새로운 변화를 모색하고 있다. 일반 제품 분야에서, 화장품 기업 로레알은 고객의 스마트폰을 통하여 고객의 피부 타입 및 상태, 외부 날씨예보 등 데이터를 실시간 분석하여 매일 고객 개인별 맞춤 화장품을 자사 디스펜서를 통해 제공하는 AI 기반 개인화 화장품, ‘Perso’을 선보여 주목을 받았다. 주방욕실 인테리어 기업 Kohler와 Moen은 알렉사. 구글어시스턴트 등 음성인식 기반으로 싱크대, 샤워기, 거울 등 일반 제품을 자유자재로 제어할 수 있는 스마트 제품을 출품하였다. 이제는 언제, 어디에든 AI 기반 지능형 디바이스를 통해 일상 생활을 편리하고 효율적으로 할 수 있는 시대가 되고 있다. 이러한 맥락에서 ‘모든 기업의 테크 기업화’가 미래 기업 경쟁의 화두가 될 전망이다. 즉, 제품, 서비스를 막론하고 이제 모든 기업은 사물인텔리전스 기반의 기술혁신이 생존 요건이 될 것이다.

‘AI Everywhere’, AI changes home, industry and society

The most prominent technology trend in CES 2020 is the consumerization of AI, in other words, the spread of AI’s application to consumer products. In fact, AI is expected to be applied to all products and services. In the ‘data age’, AI will process and analyze various big data in real time in conjunction of the Intelligence of Things technology to present new products and services. Specifically, AI technology creates new values by means of voice, facial, and object recognition, and real-time data processing and analysis. This trend is being applied not only to technological products such as TVs, smartphones and automobiles, but also to all products used in our daily lives. While Samsung Electronics led the consumer electronics market with unique technologies such as 8K QLED TV, micro LED TV ‘The Wall’, and LG Electronics 8K OLED TV and rollable TV, Amazon and Google are still dominating the smart home data market through their AI assistants, Amazon’s Alexa and Google’s Goggle Assistant, which will play a key role as an interface with consumers. Samsung Electronics and Apple have started to seek for some change in this market. Samsung has introduced an artificial human ‘Neon’ led by its American R & D corporation, and Apple has announced Siri based solution which has a strong focus on privacy. In the general product field, L’Oreal, a major cosmetics company, presents an AI-based personalized cosmetic products, ‘Perso,’ which provides personalized cosmetics on a daily basis through its dispenser by analyzing data such as the skin type and condition of the customer and external weather forecasts in real time through the customer’s smartphone. Kitchen and bathroom interior companies such as Kohler and Moen exhibit smart products that can freely control general products such as sinks, showers, and mirrors based on voice recognition using Alexa or Google Assistant. Now, anytime and anywhere, AI-based intelligent devices are making the daily life convenient and efficient. In this context, ‘evolution of all companies into tech companies’ is expected to be the core of future business competition. In other words, regardless of product or service, technology innovation based on the Intelligence of Things will become a key to survival for all companies.

Loreal 개인맞춤형 ‘Perso’

한국 스타크업 전시부츠

사물인텔리전스가 주도하는 모빌리티의 미래도

CES의 핵심 분야인 미래 모빌리티는 자동차를 중심으로 항공, 철도, 선박, 개인용 모빌리티 등 다양한 모드의 운송수단의 결합으로 이루어질 전망이다. CES 2020에서는 현대자동차가 전기 수직이착륙항공기 기반 UAM(Urban Air Mobility), 목적기반 자율주행차 PBV(Purpose Built Vehicle), 허브(Hub)로 이루어진 도심 스마트 모빌리티 솔루션을 제시하였고, 도요타는 자율주행, AI, 로봇, 신재생에너지 등 도요타의 개발 기술을 실제 거주환경에서 구현하여 사람과 공간이 AI로 연결되는 우븐시티(Woven City)를 발표하였다. 즉, 기존 도로인프라의 획기적 개선 없이는 도심 자율주행이 쉽지 않다는 공감대가 확산되면서 도로 외에 항공, 퍼스널 모빌리티 등이 결합된 복합(Multimodal) 모빌리티, 도로인프라의 획기적 재구축을 포함하는 스마트 모빌리티 등이 제시되었다. 이러한 새로운 모빌리티도 AI, 5G 기반의 사물인텔리전스가 핵심이다. 동시에 친환경 측면에서 글로벌 자동차 제조사의 전기차 비중 확대는 대세로 자리잡고 있고, 스케이트보드 또는 롤링샤시(Rolling Chassis)라 불리는 전기차 구동 및 샤시 통합모듈의 출품 확대로 전기차 시장의 진입장벽이 낮아질 전망이다.

The future of mobility led by Intelligence of Things

Future mobility, one of the core areas of CES, is expected to be achieved through multi-modal mobility, in other words, the combination of various modes of transportation such as automotive, aviation, rail, ship, and personal mobility. In CES 2020, Hyundai Motors presented a smart mobility solution in the city center consisting of electric vertical takeoff and landing aircraft(eVTOL)-based UAM(Urban Air Mobility), purpose-based autonomous vehicle PBV(Purpose Built Vehicle), and Hub. Toyota announced the Woven City where people and space are connected by AI by implementing Toyota’s technologies in development such as autonomous driving, AI, robots and renewable energy in a real living environment. As a matter of fact, along with the implied consensus among automakers that autonomous driving in the city center is not easy to achieve without major improvement of the existing road infrastructure, new approaches such as multimodal mobility combining automotive, aviation, personal mobility, etc. and smart city based mobility including major reconstruction of the road infrastructure have been proposed. For this new mobility, AI and 5G based Intelligence of Things are the key. At the same time, in terms of eco-friendliness, the increase in the proportion of electric vehicles by global automakers is on the rise, and the entry barrier of the electric vehicle market is expected to be lowered due to the expansion of electric vehicle driving and chassis integration modules called skateboards or rolling chassis.

현대차 UAM

건강한 삶 견인하는 디지털 헬스도 사물인텔리전스다

CES 2020에서는 건강한 삶의 질을 제공하는 디지털 헬스 산업의 부상을 전망했다. 일반 소비자들은 웨어러블 디바이스와 건강관리 소프트웨어를 통해 자신의 생체정보를 스스로 또는 의사를 통해 체크하며 여행 중에도 원격 진료를 받을 수 있다. 의료 소외 지역에서도 증강현실과 AI 기반 의료장비를 통해 원격 진단과 수술이 가능하게 된다. 디지털 헬스 기업은 의료 빅데이터 기반으로 디바이스 제조기업과 협업으로 새로운 디지털 디바이스와 운영시스템을 결합하여 새로운 비즈니스를 창출할 수 있다. 사물인텔리전스 기반의 디지털 헬스 시장은 성장성이 매우 큰 시장으로 전망된다. 예를 들면, CES 2020에서 수면기술(Sleep Tech) 분야 제품이 급부상하였다. BMI(Brain Machine Interface)기반 숙면유도 디바이스, 코골이 방지에 도움을 주는 AI 기반 베개, 우는 아이 달래주는 AI 기반 유아용 침대 등 다양한 사물인텔리전스 기반 제품이 눈길을 끌었다.

Digital health driving a healthy life led by Intelligence of Things

The CES 2020 projected the rise of the digital health industry to provide a healthy quality of life. General consumers can check their biometric information by themselves or through a doctor with the wearable devices and health care software and receive telemedicine while traveling. Even in medically underprivileged areas, remote diagnosis and surgery are possible through augmented reality and AI-based medical equipment. Digital health companies can create new businesses based on medical big data by combining new digital devices and operating systems in collaboration with device manufacturers. The digital health market based on the Intelligence of Things is expected to become a market with great growth potential. For example, in CES 2020, products in the field of sleep technology (Sleep Tech) rose rapidly. Various Intelligence of Things based products, such as BMI (Brain Machine Interface) based sleep-induction devices, AI-based pillows to help prevent snoring, and AI-based cribs to soothe crying children, attracted a big attention.

Binah.ai 무접촉 건강모니터

사물인텔리전스를 통한 서비스 로봇의 부상

그동안 서비스 로봇은 성능과 가격의 미스매치로 시장 활성화가 예상보다 부진했다고 할 수 있다. CES 2020에서는 서비스 로봇 시장의 새로운 도약을 전망했다. 삼성전자는 음성안면사물 인식 기능을 가진 작은 공 모양의 모바일 지능형 로봇 볼리를 선보이며 AI 기반 서비스 로봇을 통해 지능형 생활가전 시대를 열어가겠다는 의지를 표명했다. 삼성전자를 위시해서 많은 글로벌 기업이 향후 다양한 AI, 5G를 활용한 사물인텔리전스 기반의 서비스 로봇을 출시할 전망이다. 예를 들면, 로봇 청소기는 물론이고 물류 로봇, 로봇 빵 제조기, 로봇 바리스타, 로봇 복사기, 로봇 반려동물, 로봇 어린이영어 선생, 로봇 노인친구 등 다양한 서비스 로봇들이 출시되어 인력이 부족한 분야, 단순노동 업무 분야 등에 투입될 전망이다. 이 중에 특히, 로봇 반려동물, 유아용 로봇 선생 등 소셜 로봇 시장의 부상이 전망된다. 고령화 시대에 노인들에 말동무가 되어줄 로봇 반려동물이나 로봇 친구는 치매 예방에 효과적이어서 이에 따른 의료비용 절감을 서비스 로봇 구매지원에 사용할 명분이 생김으로써 성능가격 미스매치 해소에 기여할 수 있다.

The rise of service robots through Intelligence of Things

Up to now, it can be said that the service robot market has been in slower progress than expected due to a mismatch between performance and price. CES 2020 has projected a new leap forward in the service robot market. Samsung Electronics presented a small ball-shaped mobile intelligent robot Bally with voice, face, and object recognition functions, and expressed its will to open the era of intelligent home appliances through AI-based service robots. Many global companies, including Samsung Electronics, are expected to launch a variety of service robots based on Intelligence of Things using AI and 5G in the future. For example, various service robots such as logistics robots, robot bread makers, robot baristas, robot copiers, robot pets, robot English teachers for kids, robot friends for the elderly, as well as robot cleaners are expected to roll out to the market and will be deployed to workplaces which suffer from manpower shortage or require simple and repeated labor. Among them, in particular, the social robot market, such as robot pets or companion animals and robot teachers for kids, is expected to rise. In the aging society, robot pets or robot friends, who will be companions for the elderly, are effective in preventing dementia, thus contributing to resolving the mismatch between performance and price by justifying government subsidy in the purchase or use of those social robots by expected savings in medical expenses from dementia prevention and treatment.

스트리밍 시대, AR/VR 시대 열어 일상생활의 풍요로움

CES 2020은 현재 유튜브, 넷플릭스가 독주하는 온디맨드 스트리밍 시장이 AI, 5G와 스트리밍 기술의 발전과 함께 급신장하면서 디즈니, 애플TV, NBC 유니버설, HBO 등 전통적 미디어 강자들이 참여하여 대반격에 나설 것으로 전망했다. 또한, 컨텐츠 시장의 활성화 지연으로 기대에 미치지 못한 VR 시장이 첨단 VR 카메라 보급이 확산되며 재도약을 노릴 것으로 전망된다. 여기에 교육과 산업 분야에서 확산이 이루어지고 있는 AR 시장의 확대로 XR(AR/VR/MR) 시장의 확대가 기대된다. CES 2020에서도 스트리밍 전쟁이 예고되고 다양한 XR 제품이 주목을 받았다.

Streaming Era and AR/VR Era coming to enrich the daily life

CES 2020 predicts that as the on-demand streaming market, currently dominated by YouTube and Netflix, is rapidly expanding with the development of AI, 5G and streaming technology, traditional media empires such as Disney, Apple TV, NBC Universal, and HBO are expected to strike back extensively. A streaming war will be in progress. The VR market, which has been short of expectations due to the delayed activation of the VR contents market, is expected to rebound with the increasing dissemination of advanced VR cameras. In addition, the expansion of the AR market, which is actively in place in the education and industrial application, is expected to vitalize the XR(AR/VR/MR) market. In CES 2020, various XR products attracted a big attention.

산업계, 공직, 학계 등 다양한 분야에서 제품개발, 정책실행, 인재양성과 지식전달 등의 일을 해온 주영섭 교수는 21세기 혁신의 시대에 한국 기업이 가야할 길을 모색하며 전파 하는 일을 추진하고 있다

CES 2020 시사점과 대응방향

지금까지 요약한 CES 2020의 기술동향과 시장추세에서 나타난 시사점을 바탕으로 우리의 대응방향을 다음과 같이 정리해 본다.
첫째로, 단위 기업적으로나 범국가적으로 CES 2020의 핵심 화두인 데이터 시대 대비를 위한 사물인텔리전스 역량 확보에 매진해야 한다. 특히, AI 역량 확보와 함께 AI 활용의 전면적 확산을 추진해야 한다. 이를 위해 AI 및 데이터과학 인력양성, 기업 지원을 위한 지역별 허브구축, AI 활용 시범사업 등 다양한 정책 추진이 필요하다. 사물인텔리전스의 중요한 축인 5G 통신의 주도권 확보와 상용화 가속, 적용 대상 확대에 주력해야 한다.

둘째로, 데이터 시대에 맞는 비즈니스 모델 혁신을 범국가적으로 서둘러야 한다. 종래의 대량생산 기반의 제품제조 중심 비즈니스 모델에서 탈피하여 새로운 시장 및 기술 변화에 대응하는 비즈니스 모델로 속히 전환해야 한다. 비즈니스 모델 혁신의 구체적 방향으로, 산업별로 차이는 있으나 개인화 및 맞춤화가 대세인 시장추세에 맞는 제품 및 서비스 혁신, 제품의 서비스화(XaaS)에 입각한 제품과 서비스의 융합, 디지털 플랫폼 기반 비즈니스 모델, 데이터 기반 비즈니스 모델, 제품과 금융의 융합 등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로의 혁신이 시급하다. 이를 위해서는 데이터 주도권 확보가 매우 중요하다. 예를 들어, 스마트 홈의 경우, TV, 냉장고 등 제품 중심의 비즈니스 모델에서 탈피하여, 스마트 홈을 위한 데이터 주도권 확보를 위해 고객 접점 및 게이트웨이 역할로 중요성이 커지고 있는 AI 비서 플랫폼과 데이터를 저장분석하는 클라우드 등에서 우위를 확보해야 한다. 이를 통해 단순한 제품 판매는 물론 구독모델 등 제품의 서비스화, 플랫폼 사업화, 데이터 기반 사업화 등 스마트 홈 사업 전체 및 타 사업분야로 확대 가능하다. 자동차 중심에서 스마트 모빌리티 중심으로, 기계 중심에서 스마트 공장 중심으로, 단위 사업 중심에서 스마트 시티 중심으로 등등 비즈니스 모델 혁신을 통해 신성장동력 창출이 가능하다.

셋째로, 제조업 등 전통 산업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가속하여 모든 기업의 테크 기업화가 시급하다. 이제 2020년대 데이터의 시대에는 기존의 테크기업은 물론이고 모든 기업들이 AI, 5G 등 기반의 사물인텔리전스 역량을 확보하여 테크기업화 하는 것이 생존 및 성공요소가 될 것이다.
넷째로, 4차 산업혁명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과 데이터 시대 대비를 위해서는 국내외 기업 간, 산학연관 등 협업이 필수적이다. 협력을 통한 개방형 혁신과 네트워킹이 중요하다.

이와 같이 CES 2020의 기술동향 및 시장추세를 잘 이해하고 그 시사점에 입각한 대응방향에 주력함으로써 우리 기업의 지속적 발전을 기대한다. 혁신하지 않으면 미래로 나아갈 수 없는 것이 21세기의 기업 현실이다. 혁신하자, 대한민국!

CES 2020 Implications and Countermeasures

Based on the implications derived from technological and market trends of CES 2020, strategic directions to which we need to respond can be summarized as follows.
First, it is necessary to focus on securing IoT(Intelligence of Things) capabilities to prepare for the Data Age, which is a key topic of CES 2020, either on a per-company or national basis. In particular, it is crucial to promote the nationwide spread of AI utilization in addition to securing AI capabilities. To this end, we need to urgently promote various policies, such as fostering AI and data science manpower, establishing regional hubs for corporate support, and piloting AI applications. We also need to focus on securing the leadership of 5G communication, accelerating its commercialization, and expanding the areas of its application as 5G is one of two pillars of the Intelligence of Things.

Second, we need to push ahead with the business model innovation fit for the Data Age. It is necessary to move away from the traditional mass production based and manufacturing oriented business model and quickly switch to a business model that responds to new market and technological changes. In the specific direction of business model innovation, we need to deploy new business models, including product and service innovation in line with the market trend of personalization and customization, though different by industry, convergence of products and services based on product servitization (XaaS), digital platform based business model, data based business model, and a fusion of products and finance. To do this, securing data leadership and sovereignty is very important. For example, in the case of a smart home, we need to evolve from product-oriented business models such as TVs and refrigerators to a new business model based on data leadership in the AI assistant platform important as consumer interface and gateway and the cloud platform to store and analyze big data, on top of our exiting leadership in products. Through this, it is possible to expand businesses into product servitization like a subscription model, platform business, data-based business, etc. as well as existing product sales in the smart home sector and other related sectors. Likewise, it is possible to create new growth engines through business model innovation: from automotives to smart mobility, from machines to smart factories, from unit business to smart cities, and so on.
Third, it is urgently required that all companies convert themselves into tech companies by accelerating digital transformation of traditional industries such as manufacturing. Now, in the Data Age in the 2020s, it will be a key survival and success factor for all companies as well as existing tech companies to make themselves tech companies by securing AI and 5G based IOT(Intelligence of Things) capabilities.

Fourth, in order to prepare for the digital transformation of the 4th Industrial Revolution and the Data Age, collaboration between companies home and abroad and industry-university-research institute-government collaboration is essential. Open innovation and networking through collaboration will be important.

As such, it is expected that Korean companies will continue to develop by understanding the market and technology trends shown in CES 2020 and focusing on suggested strategic directions based on its implications. It is the reality of business in 2020s that we can’t go into the future without innovation. Let’s innovate, Korea!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