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병식 박사 
Hong Byung-sik
Columnist, Radio korea, LA

성공하는 기업 중 가장 중요한 요소는 ‘창의성’ 즉 혁신Innovation이라는 점에 이의를 제기할 사람은 없을 것이다. 창의성은 새로운 아이디어뿐만 의미하는 것이 아니다. 더 좋은 아이디어도 창의성이다. 미국의 큰 기업을 보면 모두 한 가지의 독특한 창의성으로부터 시작되었다. 기업을 탄생시키고 성장시키는 가장 중요한 요소가 창의성이라면 미국의 기업과 경제를 키워준 일등 공신은 이민자들이다.

No one can argue that the most important element of a successful company is creativity, or innovation. Creativity doesn’t just mean new ideas. Even better ideas are creativity. Looking at big companies in the United States, they all started with one unique creativity. If creativity is the most important factor in creating and growing businesses, immigrants are the number one contributor to US business and economy.

미국 연간 등록 특허 20만개 75%, 이민자 고안

미국의 특허청은 1년에 200,000 개의 특허를 내준다. 비즈니스 위크의 최신 호에 의하면 미국에서 가장 값진 특허 중에서 75%는 이민자들의 두뇌에서 나온다고 한다. 마이크로소프트 사가 금년에 매입한 특허의 지불 액수는 11억 달러이다. 이는 마이크로소프트가 특허 한 개당 120만 달러를 주고 사들인 비용이다. MIT, 스탠퍼드, 위스콘신대학 (매디슨 소재)에서만 해도 지금까지 1,466개의 특허를 배출했다. 이런 특허의 대부분은 최신 기술과 분자생물학 분야에 관련 특허들이라고 한다.
예를 들면 작년에 스탠퍼드에 재학하는 한 학생은 사진의 셔터를 누른 후에도 이미 찍힌 영상을 바꿀 수 있는 카메라를 발명했다. MIT에 발부된 한 발명은 접었다 폈다 하는 자동차의 발명이었다. 이런 획기적인 발명과 특허가 미국의 경제를 현재에 활력을 주고 미래의 경제를 발전시킨다.

특허청의 통계를 보면 가장 값진 최고 10%의 특허 중 76%는 특허 출원자의 명단에 최소 한 명의 외국인이 포함되어 있다. 특허 전체를 감안해도 발부된 특허 중 54%는 외국인이나 이민자들에게 발부되었다. 외국태생 발명자들은 특히 반도체 분야에서는 87%, 정보 기술 분야에서는 84%, 디지털 통신 분야에서는 83%, 제약 분야에서는 79%를 차지했다. 위에서 말한 명문대학교에 발부한 1,700개의 특허 출원자들의 출신 국가는 모두 88개 국가이다.

75% of 200,000 patents annually by US immigrants

The US Patent Office issues 200,000 patents a year. According to the latest issue of 『Business Week』, 75 percent of the nation’s most valuable patents come from the brains of immigrants. The amount of patents that Microsoft bought this year was $ 1.1 billion. That’s the cost Microsoft bought for $ 1.2 million per patent. MIT, Stanford and the University of Wisconsin (Madison) alone have issued 1,466 patents. Most of these patents are related to the latest technologies and molecular biology.
For example, last year a student at Stanford invented a camera that could change the image already taken after the shutter was released. One invention at MIT was the invention of a car that was folded up and down. These groundbreaking inventions and patents energize the US economy now and develop the economy of the future.

 According to the statistics of the Office, 76% of the most valuable 10% patents have at least one foreigner on the list of patent applicants. Even considering the whole patent, 54% of the patents issued were registered by the foreigners or immigrants. Foreign-born inventors in particular accounted for 87% in the semiconductor sector, 84% in the information technology sector, 83% in the digital communications sector and 79% in the pharmaceutical sector. The 1,700 patent applicants from the prestigious universities mentioned above are from 88 countries.

미국 100개 명문대 총장, 정부에 외국인 졸업자에게 영주권 발부 탄원서 제출

이런 이민자 두뇌의 중요성을 고려하여 명문대학교를 비롯한 100개의 대학 총장들이 공동 서명하여 미국 대통령에게 탄원서를 보냈다. 그 탄원서는 이런 외국인 졸업자들에게 즉각 영주권을 줄 것을 탄원한 것이다. 이 외에도 뉴욕시의 시장, 메리어트 호텔체인의 회장인 빌 메리어트, 마이크로 소프트의 CEO인 스티브 발머를 포함, 전국적으로 450명의 사장과 CEO들이 비효율적인 이민 정책에 정식 불만을 표출했다. 느린 이민 정책 때문에 고능력 인력을 미국에 데려올 수 없다는 불평이다.

현재 학생비자를 소유하고 미국의 대학원에서 공부하는 외국인의 수치는 400,000명이다. 이들은 미국의 경제에 크게 이바지 할 사람들인데, 이들이 취업 허가를 받도록 해주는 소위 H1-B비자는 연간 85,000개로 제한되어 있다. 그리고 이들 중 대부분은 현재 고용되어 있는 외국인 졸업자들이 우선 적으로 배당받고 있는 것이 현실이다. 요즈음 H1-B비자는 200일 내로 소진되어 버린다고 한다.
우수한 두뇌의 소지자인 외국 유학생 그들을 미국이 수용하지 않으면 그들은 자국에 돌아가서 미국과 경쟁할 기술을 개발할 것은 뻔한 사실이다. 미국이 경제 대국으로 남아 있으려면 외국인 두뇌를 두 손을 들어 환영해야 할 것이다.

President of 100 top universities in the United States submits petition for permanent residence to foreign graduates

Considering the importance of this immigrant brain, 100 university presidents including prestigious universities signed a petition to the president of the United States. They petitioned the government to give these foreign graduates the permanent residency immediately. In addition, 450 presidents and CEOs across the country, including Mayor of New York City, Bill Marriott, chairman of the Marriott Hotel Chain, and Steve Ballmer, Microsoft’s CEO, formally expressed dissatisfaction with its ineffective immigration policies.. It is a complaint that the slow immigration policy does not bring highly skilled workers to the United States.

The number of foreigners who currently hold student visas and study at graduate schools in the United States is 400,000. These are people who will contribute significantly to the US economy, and the so-called H1-B visas, which allow them to get a work permit, are limited to 85,000 annually. And most of them are currently paid by foreign graduates. These days, H1-B visas are said to be exhausted within 200 days.
If the US does not accept them, it is obvious that foreign students, who are good brains, will be able to return home and develop skills to compete with the US. In order for the United States to remain an economic power, it would have to welcome its foreign brains with both hands.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